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대서울병원, 간호협회 교육활동 공모전 최우수상

기사승인 2022.01.25  19:35:15

공유
default_news_ad1

대한간호협회에서 주관한 ‘감염병 교육전담간호사 직무교육지원 우수 교육자료 및 활동참여 수기 공모전’에 이대서울병원 소속 간호사 2명(배성희ㆍ조은주)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감염병 교육전담간호사 직무교육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시행된 이번 공모전에서 배성희 간호사의 ‘중환자실 환자의 의료관련감염 예방교육’은 ‘교육부문 최우수상’을, 조은주 간호사의 ‘반짝반짝 빛나는 별들에게는 응원이 필요합니다’는 ‘수기부문 최우수상’을 받았다.

교육전담간호사는 신규 간호사 입사 시 감염 관리 교육과 기본 간호술기 실습 등 현장 교육을 담당한다.

병동 배치 후에도 개별 맞춤 교육을 지원하고 업무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정서적으로 지지하는 역할도 한다. 특히 코로나19 이후 감염관리 교육의 중요성이 대두되면서 교육전담간호사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배성희 간호사는 “신규간호사가 병원의 한 일원이 되기 위해서는 동료들의 관심과 응원이 필요하다.”라며, “교육전담간호사로서 근무하면서 신규간호사에게 교육뿐 아니라 고충을 나누며 공감하고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회였다.”라고 말했다.

조은주 간호사는 “신규간호사를 교육하면서 기본간호술기의 무균술을 준수하고 감염관리 원칙을 준수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일인지 다시 한 번 깨닫게 됐다.”라며, “이대서울병원이 코로나19 거점 전담병원으로 탈바꿈하고 있는 가운데 감염관리와 환자안전을 위해 앞으로도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대서울병원은 지난 12월 24일 서울소재 대학병원으로는 최초로 코로나19 거점전담병원으로 지정돼 코로나 치료 병상을 165개 운영할 방침이다.

2019년 개원한 이대서울병원 개원 시 국내 대학병원 최초로 기준 병실을 3인실로 구성하고 모든 중환자실을 1인실로 하는 등 병원 내 감염 관리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은화 이대서울병원 간호부원장은 “대한간호협회 주관 공모전에서 이대서울병원 소속 간호사 2명이 나란히 최우수상을 수상한 것은 그만큼 우리 병원이 신규 간호사 교육 및 감염관리교육에 중점을 두고 있다는 방증이다.”라며, “코로나19 거점전담병원으로서 맡은바 책임을 다해 감염 예방의 새 기준을 마련하는 병원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