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일산병원, 국내 첫 노년기 암 클리닉 개소

기사승인 2019.11.20  17:02:00

공유
default_news_ad1

- 국내 최초 노년기 암 환자의 특성을 고려한 전문 클리닉 운영

article_right_top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병원장 김성우)이 국내 최초로 노년기 암 클리닉을 개소하고 지난 1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국내에서 유일하게 운영되는 노년기 암 클리닉은 암 판정을 받은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암에 대한 중재 및 치료를 하는 전문 클리닉이다.

올해 통계청 인구추계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총인구 대비 65세 이상 고령인구의 비중은 올해 14.9%, 2025년 20.1%, 2050년에는 전체의 3분의 1을 초과하는 38.5%에 달할 것이라고 추산된다.

또한 2016년 국가암정보센터 연령군별 암발생률을 보면 암발생 환자의 약 74%가 65세 이상 암환자의 대부분을 차지하는데, 노인에게 암이 흔히 발견되는 것은 암이 여러 장기의 노화와 관련되어 나타나는 질환이기 때문이다.

본격적인 초고령화 사회에 진입하고 노인인구가 급격히 늘어남에 따라 노년기 암 맞춤 치료에 대한 관심 역시 크게 증가하고 있으나, 청장년기 환자와 구분하여 노년기 암 환자만의 특성을 제대로 고려한 치료는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노년기 암 클리닉 운영을 통해 노년기의 신체ㆍ인지능력, 정서, 일상생활, 사회ㆍ환경 등에 대한 종합적인 평가로 생활습관 및 만성질환 관리, 영양 상담, 재활치료, 호스피스-완화 치료 등 신체 상태에 적합한 맞춤 항암치료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허혈성 심질환 및 고혈압, 심부전, 당뇨병, 골다공증, 천식, 만성폐쇄성 폐질환과 같은 만성질환과 암 치료 후에 발생할 수 있는 장기 후유증에 대한 관리로 노인 건강 증진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복합적인 문제를 가지고 있는 노년기 암환자의 특성상 개개인에 맞춰 내과, 방사선종양학과, 영상의학과 등 진료과 간 긴밀한 협진시스템을 활용한 체계적인 치료계획을 설계해 진료의 효율성을 높일 예정이다.

김성우 병원장은 “일산병원 노년기 암 클리닉에서는 암과 싸워가는 어르신들을 돕기 위해 전문적인 맞춤치료, 분야별 의료진협진 등 환자중심의 선진 진료시스템으로 노년기 암환자의 치료 효과를 높이고 이들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