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의대정원 증원, 이유는 무엇인가?”

기사승인 2020.08.10  11:00:43

공유
default_news_ad1

- 의협, 14일 전국의사총파업 당일 토론회 개최

article_right_top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는 오는 14일 전국의사총파업 당일 오전 의협 용산임시회관 7층 회의실에서 ‘의대입학 정원 증원 무엇을 위한 것인가?’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4대악 의료정책 중 하나인 의사인력 증원과 관련해 현 시점에서 정확한 문제점을 진단하고, 실제적인 해결방안을 제안하는 자리로 마련했다.

토론회에서는 마상혁 경상남도의사회 공공의료대책위원장이 ‘정부, 여당이 발표한 의대입학정원 확충의 문제점’에 대해, 장성인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예방의학교실 교수가 ‘의사인력문제 해결을 위한 올바른 방향’에 대해, 양은배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의학교육학과 교수가 ‘의사양성의 교육적, 사회적 의미’에 대해 각각 주제발표한다.

패널토론자로는 좌훈정 대한개원의협의회 기획부회장, 윤태영 한국의학교육평가원 실행소위원회 부원장 겸 연구개발위원장, 김해영 대한의사협회 법제이사, 김중엽 서울대학교병원 전공의협의회 회장, 김재의 대한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학생협회 부회장 등이 참석한다.

사회를 맡은 성종호 의협 정책이사는 “의사 인력은 정부의 주장처럼 수가 부족한게 아니라 전공과 지역, 병의원 유형마다 불균형하게 인력들이 배치돼 있는 게 문제이다.”라며, “의료 격차를 줄이려면 의사 수를 증원할 것이 아니라 불균형이 발생하고 있는 지역과 전공 등에 더 높은 의료 수가를 적용하는 등 실질적 지원책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토론회는 전국 의사회원은 물론 관심 있는 국민 누구나 온라인으로 시청할 수 있도록 유튜브로 생중계된다.

의협은 14일 오전 토론회를 마친 후 오후에는 여의로에서 전국의사총파업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