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원순 서울시장 북악산서 숨진 채 발견

기사승인 2020.07.10  02:12:56

공유
default_news_ad1

- 10일 0시경 와룡공원 등산로 주변서 발견…타살 흔적 없어

박원순 시장

박원순 서울시장이 북악산 등산로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지방경찰청은 10일 오전 2시 와룡공원에서 기자브리핑을 열고, 박원순 서울시장이 10일 0시경 북악산 와룡공원 등산로 주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서울경찰청 최익수 형사과장은 “9일 오후 5시 17분경 박원순 시장 가족의 실종신고를 받고 7시간 동안 대대적인 수색을 진행했으며, 10일 0시 1시분경 성북구 북악산 성곽길 인근 산속에서 (박 시장이) 사망한 채로 발견됐다.”라고 말했다.

그는 “소방구조견이 먼저 발견하고 이어가던 소방대원과 기동대원이 함께 확인했으며, 현장에서 가방, 핸드폰 등 소지품이 발견됐다.”라며 발견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경찰은 CCTV 분석 등을 통해서 서울시장 공관에서 변사자 발견까지 동선을 파악중이며, 향후 변사 사건 처리 절차에 따라서 수사를 진행하겠다.”라고 덧붙였다.

경찰은 오전 2시 현재 박원순 시장 발견 장소에서 감식을 진행중이다.

경찰은 현재로선 타살 흔적은 없다고 밝혔다. 고인과 유족의 명예를 고려해서 상세한 현장 상황을 설명할 수 없다며 사인은 밝히지 않았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