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시醫, 53회 유한의학상 대상에 강덕현 교수

기사승인 2020.09.30  00:12:33

공유
default_news_ad1

- 우수상에, 서울의대 흉부외과 김영태 교수ㆍ울산의대 병리과 성창옥 교수

울산의대 내과 강덕현 교수

서울시의사회(회장 박홍준)는 ‘제53회 유한의학상’ 대상 수상자로 강덕현 교수(울산의대 서울아산병원 내과)를, 우수상에는 김영태 교수(서울의대 서울대병원 흉부외과)와 성창옥 부교수(울산의대 서울아산병원 병리과)를 선정했다. 

특히 심사에서는 내과계, 외과계, 기초의학 및 지원과 분야 등 각 과를 고려해 수상자를 선정함으로서 전반적인 의학발전을 도모했으며, 앞으로도 의학발전의 연구에 노력하는 많은 분들이 유한의학상의 수상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서울시의사회가 적극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아울러 국내의학자의 높은 연구열 고취와 미래지향적 좌표를 마련하기 위해 1967년에 제정된 유한의학상은 (주)유한양행이 후원하고 있으며, 올해로 53회를 맞이함에 따라 우리나라에서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의학상으로 한국 의학 발전에도 큰 기여를 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시상은 오는 10월 16일 오후 7시 서울 웨스틴 조선호텔 2층 바이올렛룸에서 있을 예정이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5,000만원,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1,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